Lost Cause vs. Basket Case :: [홍대] LOVO와 술파는 꽃집

2008.05.23 02:23

[홍대] LOVO와 술파는 꽃집


술파는 꽃집
 
제가 줄곧 홍대의 Gmarket 거리(홍대역에서 주차장 골목으로 이어지는 곳입니다)라고 부르는 거리를 걷다 보면 중간에 스타벅스가 있습니다. 그 곳 골목으로 바로 들어가면 제가 요즘 즐겨가는 술파는 꽃집이 있습니다. 왠지 순간 동경 어딘가에 와버린 느낌, 그리고 맛있는 술, 그리고 왠지 왁자지껄 웃으며 놀기에 좋은 곳이라 자주 찾아가버리게 되었습니다.

이곳에는 마네킹인 걸 알지만서도 3번씩이나 속아버린 여자분이 입구에서 맞이를 해주시구요 (한번은 지나치는데 핸드폰 충전까지 하시더라는;; ), 여기저기 분위기가 다른 느낌들이 구석구석 차지하고 있어서 나름 재미도 있습니다. 물컵 하나에서 젓가락, 술병들도 가게랑 맞게 준비한 것들이 세심하게 보여서 좋기도 합니다.

그나저나 제가 요즘 빠져든 건 Mojito 라는 술인데, 알고보니 그 술이 원래 멕시코 술이라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기본으로 베이스가 주로 데킬라가 들어가지만 이곳에서는 Mojito Original (모잇또 오리지날)이라고 해서 럼, 데킬라, 보드카 중에서 원하는 것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깔끔한 보드카가 라임과 민트 향이 풍부하게 느껴져서 좋긴 하지만, 데킬라 맛도 강렬하고 맛있는 것이 멈출 수 없게 만들어버립니다. (그나저나 오늘은 모잇또가 없다고 해서 조금 실망했어요. 들어보니, 재료가 조금은 구하기 어렵다고 하더라구요. 흙흙)

술파는 꽃집술파는 꽃집술파는 꽃집
술파는 꽃집술파는 꽃집술파는 꽃집

LOVO

로보는 회사 친구들하고 회식 장소로 갔었던 곳이었습니다. 가보니 아래 사진처럼 조금 많이 어둡지만, 조용히 대화를 하고 즐길 수 있는 곳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조금 이해하기 힘든 트랜스 계열의 음악과 여러가지 장르의 음악이 섞이는 것은 물론, 인테리어까지 다크 포스를 뿜어내고 있어 순간 '유리동물원 연극의 한 장면'안에 들어와있는 기분이랄까. 누군가 저 한켠 구석에서 알콜이나 마약에 쩔어서 널브러져 있으면, 비를 엄청맞고 어떤 기억나지 않는 과거 속에 묻혀진 남자가 바바리를 입고 나타날 것만 같은 이상한 분위기였습니다. (아마도 너무 맨정신에 이곳에 찾아갔었기 때문이 아닌가 합니다.)

이곳을 찾는 손님들도 그닥 한국 사람처럼은 보이지 않았고, 왠지 시부야 계열의 오다기리조 삘이라고 해야할까요. 빈티지룩과 어두운 계열을 즐기시는 분들이 종종 찾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천장도 높고 분위기도 나름 깔끔해서 둘,셋, 혹은 넷 정도의 친구끼리 늦은 밤에 찾아가시면 딱 좋을 것 같은 곳입니다. 참, 중요한 정보! 다른 것들은 모르겠지만 여기의 종업원들은 참으로 개념이 좋다는...(언니와 동생들이 너무 좋아들 하더군요. 그리고 왠만하면 남자 종업원 밖에 없다고 합니다. 캬캬캬)

위치는 대략 홍대 정문에서 놀이터 골목으로 들어가 viamoth와 Davinci 건물이 있는 골목 사이로 들어가다 보면 끝 즈음에 zibe 건물 맞은편 지하에 있습니다. 일단은 검색을 한 번 다시 해보시고 찾아가시는 것이 좋을 듯 하네요.


lovolovolovo


p.s. 그나저나 사진기를 구입하기 전에 찍었던 것들이라, 대강 손에 집히는 폰카로 찍었는데 사이즈를 줄이고 나니, 나름 괜찮은 사진이 되었네요. 갑자기 급만족중 ;;



  • 로보도 왠지 땡기는데요..하지만 모잇또소주를 꼭 마셔봐야만 하겠다는..
    토욜이면 재료가 들어온다 하니 조만간...무조건 고고싱하겠어요;

    • BlogIcon Evelina 2008.05.23 03:11 신고 EDIT/DEL

      오다기리조 계열의 사람들이.. 그런데 그곳을 찾은 모든 남성분들은 비니를 쓰고 계셨네요. 참 희한하네요. ㅎㅎ

  • 왠지 가격이 비쌀 것 같은 느낌이...;;;

    • BlogIcon Evelina 2008.05.24 02:22 신고 EDIT/DEL

      가격은 그럭저럭. 싸지도 비싸지도. 일단 저는 술파는 꽃집에 빠져있다는..

  • 젤 맛있는 술 못먹은게 아쉽네요.ㅋ

    • BlogIcon Evelina 2008.05.24 13:33 신고 EDIT/DEL

      그러게말입니다. 다른곳에서도 마셔봤는데 이집이 제일 맛있더라구요.

  • 언제 한번 들러봐야 겠군여.. 지난번 국수집은 갔었는데..ㅎㅎ..

  • 포스트를 보다가 모히토 이야기에 순간 멈춰서버렸네요 ㅎㅎ-
    모히토 굉장히 좋아하는데, 한국에서 생각보다 쉽게 접할 수 없었던 기억이 있어서
    이 포스트에 언급된 곳이 굉장히 궁금해져요.
    ezina오빠 블로그를 통해서 건너왔어요- 반가워요.

    • BlogIcon Evelina 2008.05.25 11:59 신고 EDIT/DEL

      다른 곳보다 이곳의 Mojito original이 정말 맛있더군요. 보드카랑 데킬라 둘다 마셔보시길~. 다른 곳은 흉내를 내다 말은 것 같다는... ㅠㅠ

  • 흐음~ 일종의 칵테일인가 보네요.
    무슨 맛일지는 역시 마셔봐야 알 듯...^^
    베이스가 되는 술에 따라서 맛도 달라지겠죠?

    • BlogIcon Evelina 2008.05.28 00:15 신고 EDIT/DEL

      네네 베이스에따라서 확 달라지는데 전 개인적으론 보드카가 좋은데, 데킬라도 맛나요. ㅎㅎ

  • 아아, 그 모잇또가 바로 이 술이었군요. 센님이 모잇또 모잇또 그래서 무슨 술일까 궁금했는데.. ^^

    • BlogIcon Evelina 2008.05.29 10:37 신고 EDIT/DEL

      아직 센님은 맛을 보지 못하셨죠 ㅎㅎ

    • BlogIcon 센~ 2008.05.29 12:26 신고 EDIT/DEL

      이거이거 같이먹으러가요 딸뿡님..ㅋㅋ
      나 이거 꼭 맛봐야 한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