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9

나는 내 여동생을 사랑한다!! 사실 마츠준의 '보쿠이모(보쿠와 이모오토오 아이시떼루)'라는 영화는 영화가 나왔다는 소리와 함께 보기는 시작했지만, 왠지 그닥 마음에 와닿지 않아 포스팅은 미루고 있었습니다. 왠지 이렇게 근친상간하는 내용은 슬쩍 자주 볼 수 있습니다만 아직까지 제가 순수 (^^;;;) 해서 그런지, 아니면 너무 사회에 속박되어서 그런지 저에겐 조금은 부담스러운 소재이긴 합니다. * 물론 저에게 아주 멋지고, 잘생기고, 똑똑하고, 매너좋은 오빠가 있다면 저도 -_- 제 마음을 모를 수 있겠지만, 다행인지 불행인지 오빠에게 아주 사사로운 마음이 들어본 적은 없습니다. 그래도 나이가 드니, 형제가 있다는 게 꽤나 든든하다고 느껴지지만요. ㅎㅎ 영화를 보는 동안 그냥 제가 제일 예쁘다라고 생각했었던 장면만 캡쳐해봤습니다. 야밤.. 2007. 9. 23.
嵐 와의 만남은 말이죠..(2006년 콘서트 토크 모음) 嵐 와의 만남은 말이죠.... 2006년 회사에서 조직이 개편되면서 일본 문화를 삶과 벗한 사람들과 함께시작하면서 어떻게 해서라도 말문을 트기위해서 일드에 그만 손을 댔다가 기무라에서 이제는 아라시까지...이렇게 시작된 일드 입문은 결국엔 ARASHI (嵐) 에게 빠지고 말았죠^^;; 어쨋든 정말 피나는 노력과 클릭질 끝에 지난 2006년 11월 11일 2회 단독공연에 다녀왔습니다~ 정말 1시간도 안되어서 표가 매진되어서, 정말 간신히 표를 건진 것도 너무 다행..... (당시에 대만이나 지방에서 올라와 암표를 구하는 못브을 보니, 추가로 얻은 표를 여기에서 따블로 팔걸하는 못된 생각도 했었습니다. 그분들에게는 못된짓이 아니라 착한짓이려나요???) Arashi 한국 첫 공연의 총평은, 자기 노래 자기 개.. 2007. 8. 29.
嵐의 夏の終わりに想うこと.. 아라시의 타이틀 곡은 아니지만, 그냥 좋아서 처음부터 끝까지 한번에 외워버린 노래. 게다가 노래마다 멤버 한명한명의 목소리가, 도드라지게도 티가 나서 소절마다 누구구나라는 걸 너무 명확하게 알 수 있어서 더 재미있었던 노래. 아무튼 이런 노래는 싱고마마노 오하로쿠 이후 처.음.이.었.다. * 왜 노래방에는 나오지 않는 거냐구! ARASHI - 夏の終わりに想うこと 心で小さな泡がはじけていくみたいだ 코코로데치이사나아와가하지케테이쿠미타이다 마음에서 작은 거품이 터져가는 것 같아 静かに確実にほら夏が行く 시즈카니카쿠지츠니호라나츠가유쿠 조용하게, 확실히 봐봐, 여름이 떠나가 喜びや幸せなんて特別なものじゃない 요로코비야시아와세난테토쿠베츠나모노쟈나이 기쁨이랑 행복같은건 특별한게 아니야 そんな風に小さく微笑む君がいた 손나후-.. 2007. 8. 19.
야마다타로, 생각보다 귀엽네? 7월 6일 금요일저녁 시작한 우리의 겸둥이 니노와 쇼군이 나오는 야마다타로가 시작을 했다. 어떤 이야기일지, 스토리는 빤한 이야기이지만 그 속에 담겨져 있는 에피소드가 아기자기하고 귀여워서 볼만할 것 같다는 생각이 팍팍 든다!! 니노의 연기는 갈수록 늘어가는 데다가, 쇼군은 숙제군이나 쇼에서 보여준 개그와 뉴스캐스터의 양면을 벗고, 무표정의 차가운 꽃남으로 등장해 팬이라면 좀 더 볼만한 요소들을 찾아볼 수도 있을 것 같다. 아~ 그나저나 너무 귀여운데? 니노밍을 지맘대로 왕자님이라고 치우해버리는 같은 반 여자아이. 그 여자아이 눈에는 니노밍이 왕자님으로 보이지만, 사실 알고보면 인당 1평도 안되는 집에서 살고 있다는.... 정말 니노밍이 갑자기 필통이 초코렛 박스로 만들어 다니고, 시도때도 없이 꼬르륵 .. 2007. 7. 9.
니노밍과 사쿠라이쇼의 '타로 이야기' 곧 시작!!! 7월 6일이니깐. 매주 금요일부터 제 3분기 일본 드라마 중에서 우리의 겸둥이 嵐군중 니노미야와 사쿠라이쇼가 주연을 맡은 '타로이야기'가 시작된다. 내용은 일본 만화책이 그러하듯, 유치찬란할 것으로 예상되긴 하지만...사실 난 어렵고, 어둡고, 진지한 것보다는 유치하고, 시끌벅적하고, 유쾌하고, 명랑하고, 착한 드라마가 좋다. 노다메칸타빌레처럼 말이다. 모처럼 맘잡고 보려고 했던 한국 드라마 중 '불량커플'이라는 드라마에서 당당한 녀자 주인공인 당자가 갑자기 기본 정석을 깔아주려고, 병에도 걸려주고, 갑자기 남자도 그리워하고 하기 시작하면서 '신파'로 빠지기 시작해서 짜증나려던 찰나에서 잘됐다 싶다. 곧 시작되는 '타로 이야기'는 아라시 내 연기파 배우 니노미야가 주인공 '타로'역을, 사쿠라이 쇼가 상대.. 2007. 7. 3.
「황색눈물」아라시와 이누도잇신의 만남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영화를 보았다. 지난 4월 동경을 방문했을 때 티저로 몇개 극장에서 시작하고 확대 개봉은 하지 않은 상태라 그냥 한국으로 돌아와야했었던 영화, 아니 그보다 못알아들어서 이해하지 못할까봐 참았던 영화 「황색눈물」을 이제서야 보게되었다. 단순히, 일본 영화를 좋아하는 것도 있겠지만 우리의 嵐군들을 보기위함도 있었다. 각각 성격에 맞게 표현은 되었는지, 그리고 5명의 멤버들이 이렇게 한꺼번에 나오는 것도 흔치 않은 일이기 때문이다. 아무튼 영화를 본 후의 총평은, '아라시, 그들은 개그 그룹이 맞는가보다' 이다. 정말 영화내내 청춘의 애틋하고, 향수어리고, 꿈을 쫓던 시절의 눈물 한방울 보다는 연일 웃음으로 장면 장면을 맞았던 것 같다. 차라리 그들을 몰랐다면, 영화가 진지하고 재미있.. 2007. 6. 20.
[아라시] 오노는 진짜 화가? 오노가 쟈니스 사무소에 들어가지 않고, 아니 혹은 중간에 나왔더라면 아직도 분명 그림을 그리고 있을 거라고 말하는데 정말 그의 그림 실력은 하루하루 늘어갑니다. 늘 어딘가에가서도 쭈그려 그림을 그리고, 쉬는 날에도 몇일씩 그리고, 요즘엔 한 작품 완성하는데에도 몇달씩 걸린다고 하죠? 정말 오노가 다닌다는 학원을 끊으면 친구가 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망상에 사로집힌 것이 하루이틀이 아닙니다. 아...우리의 우마이청년 오노. 너무 귀엽다. △ 마고마고 아라시 2007년 5월 19일편에서 오노가 키스하는 할머니, 할아버지를 그려줬습니다. 그리고 아라시, 아니 쟈니스 연예계의 종착역이라고 불리우는 오노는 바로 이 사람입니다. 예전에 정성스레 만들어놓은 파이를 슬며시 이곳으로~~~ 아...너무 귀엽다. 사랑스런.. 2007. 5. 29.
아라시 멤버의 모든 것~! 본인들의 본업은 가수라고 말하고 있고, 개인적으로는 MC, 아나운서, 배우 등등으로 활동하고 있지만, 실제 그들을 아는 팬들은 말한다. '그들은 개그 그룹'이라고... 아라시 멤버에 대한 모든 것 오노 사토시 | 大野智 이름 오노 사토시 大野智 닉네임 오짱, 오노짱 생년월일 1980년 11월 26일 별자리 궁수자리 출신지 東京都 가족관계 부모님, 누나(2살 위) 신장 168cm 몸무게 52kg 발사이즈 255mm B/W/H 76/67.5/88 혈액형 A형 시력 좌/우 0.1 좋아하는 색 BLUE 좋아하는 음식 전부 싫어하는 음식 없음 좋아하는 브랜드 특별히 없음 좋아하는 여자 타입 분위기가 부드러운 친구감각이 느껴지는 솔직한 아이 취미 그림 & 사진 특기 테트리스 장점 적극적 단점 귀찮음 입소일 1994.. 2007. 5. 12.
아라시, 신체부위로 멤버 맞춰보기! 아라시 멤버 5명은 왠지 비슷하면서도 다른 데다가, 리다의 경우는 예쁜 손이 유명하기도 해서 예전에 심심해서 한번 만들어본 파이이다. 갑자기 생각나서 파이에서 찾아보니 다 있군!!!! 그나저나 얼마 지나서 내가 한짓을 보니...참 뵨태같다는 ;;;; [출처 : '신체부위로 아라시 멤버 맞춰보기' - Daum파이] 아무튼 몇명이나 맞추실 수 있으신가요? 헷갈린 것도 몇개 있지만 그래도 팬이시라면 맞추실 듯 :) 혹시 보신 분이 계시다면 틀린 개수나 맞춘 개수 댓글로 알려주고 가세욤~~~ :) 2007. 2. 23.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