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파이16

[이촌동] 맛있는 파이가 있는 Lucy Pie! 친구들과의 데이트는 늘 맛난 음식과 맛난 수다로 늘 즐겁습니다. 오늘은 수다 장소로 이촌동 충신교회 앞에 있는 '루시파이 (The Lucy Pie)'를 찾아갔는데, 보는 것보다 입 속에서 녹는 그 맛이 너무 좋아서 한번 먹어보고 반한 곳입니다. 정말 수제 파이란 이런거구나~ 이런 파이 맛이 나는 구나라고 매우 흥분했던 기억이 있네요. ;) ++ The Lucy Pie Kitchen ++ 약간 외국의 외진 마을이라고 해야하나, 그런 곳에서 왠지 마주칠 것만 같은 로컬의 향기가 풍기는 그런 곳이었습니다. 어쩌면 좀 촌스러워? 라는 기분이 든다고 해야할까요. 겉에서 보는 분위기는 그랬지만, 이촌동이 대개 상업지역이 아니라 거주지역이니 잘 어울리는 느낌인 것 같긴 합니다. 그래도 뭔가 잘 볼 수 없었던 외관이라.. 2009. 4. 2.
파이 슬라이드쇼를 포스트 속에 쏘옥~! 혹시 '파이'라는 서비스를 기억, 아니 혹은 접해본 적이 있었나요? 몇 달전 서비스를 종료하고 지금은 Daum의 카페나, 블로그, 플래닛에 '파이'라는 버튼으로 들어가있지요. 한번 즈음은 들어보거나, 사용해본 적이 있을 거라고 그냥 믿겠습니다. ;; 아쉽지만 갑자기 2년 전 즈음 묵혀두었던 포스팅을 발견하고 삭제를 할까말까 고민을 하다가 한번 쯤은 꼬옥 포스트에 쓰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어 전처럼 노하우나 팁을 공유드릴 수는 없지만 그래도 포스팅을 해볼까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참 정도 많이 들고, 좋았었는데 말이죠. 누구나 추억이 있듯이 이걸 보면 옛생각도 들고, 그냥 기분이 좋아지는 무언가였습니다. 1. 일단 파이라는 건 이렇게 생겼습니다. ( just for your remind) - 예전에 제가 만들.. 2008. 7. 30.
[아라시] 오노는 진짜 화가? 오노가 쟈니스 사무소에 들어가지 않고, 아니 혹은 중간에 나왔더라면 아직도 분명 그림을 그리고 있을 거라고 말하는데 정말 그의 그림 실력은 하루하루 늘어갑니다. 늘 어딘가에가서도 쭈그려 그림을 그리고, 쉬는 날에도 몇일씩 그리고, 요즘엔 한 작품 완성하는데에도 몇달씩 걸린다고 하죠? 정말 오노가 다닌다는 학원을 끊으면 친구가 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망상에 사로집힌 것이 하루이틀이 아닙니다. 아...우리의 우마이청년 오노. 너무 귀엽다. △ 마고마고 아라시 2007년 5월 19일편에서 오노가 키스하는 할머니, 할아버지를 그려줬습니다. 그리고 아라시, 아니 쟈니스 연예계의 종착역이라고 불리우는 오노는 바로 이 사람입니다. 예전에 정성스레 만들어놓은 파이를 슬며시 이곳으로~~~ 아...너무 귀엽다. 사랑스런.. 2007. 5. 29.
소유하고 싶은 나만의 훈남 BEST 오랜만에 새로 지급받은 노트북을 정리하다 보니, 예전에 '소유하고 싶은 훈남 베스트'라는 것으로 파이를 만들려고 꾸며놓은 이미지들이 보였다. 파이를 만들었다고 생각했는데 지워버렸었는지 없어져 새로 다시 만들었습니다.. 여전히 훈남들이 바라보고 있자니 입가에 번지는 미소는.....(저도 어쩔 수 없는 인간이랍니다. 예쁘고 멋진 것에 무너지는...) 기무라, 야마삐, 오노, 아이바, 사쿠라이, 후쿠야마, 세븐, 소지섭, 강동원, 츠마부키.. 셀 수 없이 많은 훈남들이 있지만 참 이 중에 한명도 내 것이 아니라는 것이 내심 섭섭할 뿐이다. 너희들 눈 좀 발에다 달아주면 안되겠니? 어떻게 나는 도저히 안되겠니? 중학교 이후 연예인을 좋아한 적도 없고 그런데 나이 들더니 주책만 늘었습니다. ^^;; [출처 : '.. 2007. 5. 20.
아라시, 신체부위로 멤버 맞춰보기! 아라시 멤버 5명은 왠지 비슷하면서도 다른 데다가, 리다의 경우는 예쁜 손이 유명하기도 해서 예전에 심심해서 한번 만들어본 파이이다. 갑자기 생각나서 파이에서 찾아보니 다 있군!!!! 그나저나 얼마 지나서 내가 한짓을 보니...참 뵨태같다는 ;;;; [출처 : '신체부위로 아라시 멤버 맞춰보기' - Daum파이] 아무튼 몇명이나 맞추실 수 있으신가요? 헷갈린 것도 몇개 있지만 그래도 팬이시라면 맞추실 듯 :) 혹시 보신 분이 계시다면 틀린 개수나 맞춘 개수 댓글로 알려주고 가세욤~~~ :) 2007. 2. 23.
파이, 슬라이드 쇼도 오픈! 하고 싶었던 일중의 하나가 정말 뽀대나는 슬라이드 쇼를 만드는 거였는데.. 일단 오픈은 했습니다만, 아직 마법의 손이 다 닿지 않은 것 같네요. 일단은 먼저 작은 이미지 답답해하시는 분들을 위해 제공하고, 다음주 정도 업그레이드 작업을 해서 더 안정되고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일단 특징은... 1. 창크기 마음대로 조정가능합니다. 최소에서 최대창까지. - 확대는 원본크기까지. 2. 아래에서 작은 미리보기로 이미지들이 가능하고 바로 이동도 가능. 3. 자동으로 재생/ 멈춤 가능합니다. (제일 약한 부분이죠) 4. 이전 다음 화살표를 클릭해서 이동가능. 5. 키보드 왼쪽 오른쪽으로 이동가능합니다. 6. 잘해보시면 마우스 휠로도 이미지 움직이는 것 가능합니다. # 지금 당장 사용하시는 분.. 2006. 11. 3.
파이...드디어 스크랩 오픈! # 파이 모자이크형 스크랩 오픈! 드디어 오픈을 하고 말았다. 기다리고 기다렸던 모자이크형 스크랩! 대강 소스를 볼 줄 아는 분이라면 쉽게 스크랩한 파이를 떼다 블로그에 올릴지는 알 듯하다. 일단은 파이의 대개가 복잡한 플래시로 구현되므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파이를 카페/블로그/플래닛으로 스크랩되도록 하였다. 스크랩으로 인한 파급력은 얼마나 될지도 궁금해지는 순간. # 일단 파이 스크랩은, 모자이크형에만 지원됩니다. (조각단위 및 다른 타입은 추후에 지원하기를 간절히) 업데이트 되는 방식..즉 하나 껴놓고서 스크랩을 하면 내 블로그에서, 누가 내꺼에다 이미지 추가하는지 함 보자~~~ 라는 못된 심보를 가질 수도 있는 구조. 악용도 우려는 됨. 아니 서버가 딸릴까봐 그게 더 걱정됨 OTL 스.. 2006. 10. 27.
Daum 블/플에 파이 있다~ 같이 하고 싶었지만 다른 팀, 다른 시스템이라 플래닛 이제 오픈했다. 플래닛은 다른 서비스보다는 충성 고객이 많아서 기대가 된다. 많이 써주는 것도 좋지만, 정말 Daum이 열심히 하고 있구나~ 이거 좋구나~ 이런 평을 해주었으면 좋겠다. 플래닛에서 파이 만드는 동영상 보기 플래닛에서 파이 만드는 법 1. 글쓰기 버튼을 누르신 뒤 '파이' 버튼을 누르세요! 2. '사진올리기' 버튼을 누르고 내가 올리고 싶은 이미지들을 한꺼번에 올려주세요! 3. 올릴 이미지가 더 있다면 '사진올리기' 버튼을 누르고 또 추가해주세요! (최대 49장) 4. 사진을 올리시면 자동으로 파이가 완성이 되고, 다른 모양을 원하시면 '모양바꾸기'를 누르세요! 5. 조각의 이미지의 위치를 바꾸거나, 조각의 내용과 출처를 입력해 보세요!.. 2006. 10. 23.
파이, 드뎌 공통 플랫폼형 에디터 오픈! 그 전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컴퓨터를 잘 모르는 일반 포탈 사용자들을 위해 고민을 많이 했다. 사용자들이 냉정하게 좋아해줄 지는 모르겠지만, 다만 고생많이 했고, 정말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다라는 평 정도라면 정말 행복할 듯! 열심히 달려봐야지! 아자아자! 블로그에서 파이 만들기 보기 블로그에서 파이 만드는 법 1. 글쓰기 버튼을 누르신 뒤 '파이' 버튼을 누르세요! 2. '사진올리기' 버튼을 누르고 내가 올리고 싶은 이미지들을 한꺼번에 올려주세요! 3. 올릴 이미지가 더 있다면 '사진올리기' 버튼을 누르고 또 추가해주세요! (최대 49장) 4. 사진을 올리시면 자동으로 파이가 완성이 되고, 다른 모양을 원하시면 '모양바꾸기'를 누르세요! 5. 조각의 이미지의 위치를 바꾸거나, 조각의 내용과 출처를 입.. 2006. 10. 19.
파이, 외부로 복사 뷰잉 고쳤어요~ 파이는 뭐니뭐니해도 사진 예쁘게 보이기. 좀 늦긴했지만 암전 효과 및 오른쪽 왼쪽으로 클릭을 편하게 유도. 그리고 그림을 누르면 그냥 다음 조각으로 넘어가도록 해서, 스크롤의 압박을 줄이기. 제자리 클릭도 귀찮다면 자동보기기능을 선택하면 조각이 알아서 (^.^)/ 물론, 외부로 복사라 원본을 지키기 위하여 원본이 실려있는 글에 한해서만 원본 보기를 제공하고 있음 -_-v 내일 버그만 많이 안나오면 이제부터 재미있는 일들 시작! [출처 : '♡ 하트 ♡' - Daum파이] 2006. 10. 17.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