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t Cause vs. Basket Case :: La Cucina - 이태원 라쿠치나

2009. 3. 21. 01:23

La Cucina - 이태원 라쿠치나


소수 정예로 친구 몇과 나름 한달 2만원씩 회비를 모으고 있는데, 대학생이었다가 직장인이 되고나니 그닥 자주 만날 기회가 없게되어서인지 한달 혹은 두서너달 (못 만날 때에는 1년에 한번 본 적도 있던 해가 있었던 것 같네요)이 되다 보니, 작다고 해도 쌓아서 보면 꽤 큰 금액이 되어있더라구요. 그래서 만날 때마다 저희는 나름 '흥청망청 놀이'라고 하면서, 이 모임을 빌미로 그동안 가보고 싶었던 맛집이나 가게에 간다거나, 여행을 간다거나, 중요한 일에 쓴다거나 하는 일들을 합니다. 아마, 라쿠치나 탐방도 이 '흥청망청 놀이'의 연장선상에 있었던 것이라고 보아야 할 것이 맞을 것 같습니다.


La Cucina

이탈리안 전문 레스토랑인 라쿠치나는, 이태원의 하얏트 호텔의 바로 맞은편 건물에 위치하고 있어 별도로 라쿠치나를 애써 검색하여 찾아간다기 보단 하얏트 호텔 앞의 건물을 휙~ 둘러보시면 금새 찾으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걸어가기에는 다소 위치상의 제약이 있다보니 택시나 혹은 자가를 이용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네요. (주차장이 있으니, 발렛파킹을 맡기시면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가게 안은 왠지 앞에 호텔이 있어서 그런건지는 몰라도 조용하면서 약간의 럭셔리한 느낌도 조금 풍기고, 연인이나 잠시 즐기기위해서 온다기 보다는 가족들이 함께 식사를 한다거나, 비즈니스 파트너들과 조용히 식사를 즐기는 장소로 적당해보였습니다. 밖으로 오픈된 테라스 형태거나, 유리창이 쫙 깔린 곳이 아니다보니 자연스럽게 아늑하고 차분한 분위기를 내었던 것 같습니다. 나름, 가족들끼리 한번 와봐도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 장소네요.


때문에 종종 점심 식사 장소를 종종 물색하긴 합니다. 오늘은 깔끔한 이탈리안 요리가 끌린다고 합의를 보고, 라쿠치나로 모두 향했습니다. 메뉴가 정확하게 기억은 나지 않지만, 스파게티와 함께 세트를 시키게 되면 간단하게 빵과 식사에 앞서 전체요리 2개, 그리고 스파게티 다음에 디저트가 나오는 형태로 제공됩니다. 그리고보니, 요즘 왠만한 이탈리안 레스토랑들이 가격대가 높아져서 그런지 몰라도 이 곳이라고 그닥 비싸다~라는 생각보다는 나름 괜찮은 가격대였던 것으로 기억이 납니다.


화려하진 않지만 먹음직스럽게 구워져나온 빵을 먹으면 곧 전체요리가 나오는데, 정해져서 전체요리를 주는 것이 아니라, 라쿠치나에서 제공하고 있는 전체요리를 카트에 담아서 전부 가져나와 하나씩 설명을 해주고 먹고 싶은 전체요리를 선택하면 본인의 앞접시에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가지런히 놓아줍니다. 친구들이 여럿이라 제공하고 있는 전체요리는 하나씩 다 맛볼 수 있었는데, 각각 맛도 다르고 재료도 달라서 본인이 원하는 취향으로 고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전체요리도 날에 따라 조금씩 바뀌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정확한 정보는 아닙니다.)


저희는 토마토소스, 올리브소스, 크림소스 이렇게 세 종류의 파스타들을 종류별로 주문을 했었는데 (그러고보니 사진보다 마음이 급해서 먹다보니, 찍는 타이밍을 종종 놓칠 때가 있습니다. 하하하 ^^;; ) 개인적으로는 크림이랑 올리브 소스로 만든 것이 담백하고 맛있더라구요. 크림은 제대로 느끼해주시기도하고~ 나름 가게도 좋은 재료로 잘 만든다고 평가가 나 있어서 그런지 음식 자체는 깔끔했었던 것 같습니다. ^^


식사가 마치고 나니 (사실 이 사진을 찍을 때만 해도 나시티를 입어도 무방했던 여름입니다만...;; ) 아래처럼 샤베트를 직접 만들어서 주시더라구요. 상큼하고 씁쓸하고 시큼한 맛이 잘 어울어져서 사실은 제가 제일 좋아했던 것 중에 하나이긴 했습니다. 지금은 아직 날씨가 추으니, 샤베트가 아니라 다른 디저트가 나올 수도 있겠네요. ^^;;


다녀온지 꽤 되어서 그런지 메뉴명도 제대로 기억도 못하고, 가격도 기억도 못하지만 나름 아늑하면서 차분한 분위기에 식사를 원하신다면 하얏트 앞 라쿠치나도 꽤 추천할 만한 것 같습니다. 잘은 모르겠지만 대략 20대 중후반 이상의 여성분들이라면 좋아하실 수도 있으리라 생각하지만...(각자의 취향은 있기에 쿨럭;; )



tip. 가게정보
라쿠치나
주소 서울 용산구 이태원2동 258-7
설명 1990년에 문을연 이탈리아 레스토랑
상세보기


 

'여행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부(Cebu)에 다녀왔습니다!  (18) 2009.03.27
[이태원] 홍석천의 My Chelsea  (19) 2009.03.24
고궁 - 전주비빔밥 전문점  (15) 2009.03.22
La Cucina - 이태원 라쿠치나  (7) 2009.03.21
명동맛집 - 딘타이펑  (19) 2009.03.02
인사동 쌈지길  (18) 2009.02.20
홍대빵집 - MILCALE  (31) 2009.02.10
한국주의 자연의 맛 - 풀향기  (10) 2009.0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