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t Cause vs. Basket Case :: [홍대] Vinyl - 칵테일을 비닐봉지에!

2008. 7. 6. 00:52

[홍대] Vinyl - 칵테일을 비닐봉지에!



가끔 매콤한 것이 땡기거나 간식이 먹고 싶을 때에, 요기 국수집에 잘 가는 편인데 저녁만 되면 요기국수집 창가 넘어로 사람들이 뭔가 비닐팩에 담긴 뭔가를 너무 맛있게 쪽쪽 빨고 있는 것이 무엇인지 궁금했었습니다. 그곳은 다름아는 비닐에다 음료수를 담아준다고 유명해진 Vinyl이라는 술집(?) 입니다. 사실 술집이라기 보다 술을 손쉽게 비닐에 싸주어서 take out할 수 있도록 하고 있지요.

Vinyl은 주로 가게밖에서 주문하고, 낼림 받아다가 그 주변을 배회하며 쪽쪽 칵테일을 빨아마시는 것이죠. 맛은 그냥 보통 수준이지만, 가격은 칵테일 한잔이 4천원 정도라서 괜찮기도 하고, 비닐팩에 담아주는 것도 참 귀여운 아이디어 같아 좋은 점수를 주고 싶네요. 왠지 홍대라는 동네 분위기에 잘 어울리는 것 같아서 좀 갠츈!

Vinyl

저녁이 되면 이 로봇의 눈에 불이 켜지면서 가게가 오픈했음을 알려줘요. 왠지 귀엽죠?

Vinyl

이곳이 칵테일을 주문하는 Stand 입니다. 작지만 아기자기한 것이 귀엽네요. 핫도그 주문하는 기분도 들고..

Vinyl

옆에 주렁주렁 걸려있는 것들이 이집에서 팔고 있는 칵테일이랍니다. 링게루가 아니니, 잘 보시고 고르시면 됩니다!

Vinyl

저희는 준벅과 미도리샤워를 주문을 했는데, 개인적으로는 준벅이 조금 더 맛있었던 것 같아요. ^^

Vinyl

자 완성된 비닐준벅! 은근히 귀엽지 않나요? 이 거 하나들고서 쪽쪽 빨면서 홍대를 배회했다는..^^;;


무슨 음료수 마냥 이 비닐 준벅에다 빨대를 꽂고 한참을 마신 것 같아요. 왠지 진지하게 마실 수는 없었거든요. 술에 약한지라, 금새 얼굴이 빨갛게 변해버려서 저도 당황해버렸지만 말이예요. 그래도 참 귀여운 술집 아닌가요?

++ p.s. 무슨 홍대오고나서 술만늘었어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6 04:23 ADDR EDIT/DEL REPLY

    우와 저 맨날 지나만 다니고 한번도 마셔보지는 않았는데 한번 마셔봐야겠어요!]
    종류도 많은가요?! 이거 이대에도 비슷~하게 하나 만들어놨더라구요 ㅋㅋ

  • 아 여기 괜찮더라구요.
    처음엔 조금 미묘했는데 자주 보니 귀엽기도 하고=ㅂ=

  • 제가 좋아하는 칵테일류는 저기 봉지에 담길수가 없는 종류라는..

  • 비닐에서 판매하는 줄은 익히 알고있었지만 마시지는 못했음.
    링거 주문 들어가야 겠습니다. 아이디어 재밌네요~!

  • 와우 멋져요.ㅋㅋㅋ
    칵테일도 테이크아웃이 되다니.. ^^

    • BlogIcon Evelina 2008.07.07 00:06 신고 EDIT/DEL

      그렇죠... 멋진 남자만 테이크아웃할 수 있으면 좋은데..쩝 ㅋㅋ

  • 이 안에 나 있...;; 올만에 포스팅이라 반갑네효 님하!

  • 앗 저것은 펜타포트에서 보았던 그 칵테일이군요 +_+;

  • 안그래도 요거 있다는 말만 들었는데... 무더운 여름에 최고! 그나저나 저기는 오후부터 영업하겠죠? 비닐 칵테일이라... 낮에도 영업했으면 좋겠는데 흐흐!

    • BlogIcon Evelina 2008.07.07 09:41 신고 EDIT/DEL

      낮엔 쉬시더라구요 ^^;; 홍대에는 자아실현형 가게들이 많아서...ㅋㅋ

  • 아궁아궁~~조심조심해야겠음돠
    ㅎㅎ
    좋은하루되세용

    • BlogIcon Evelina 2008.07.07 00:06 신고 EDIT/DEL

      아 그러셨군요. 저는 감기기운과 야근으로 일단은 취침하러..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7 15:10 ADDR EDIT/DEL REPLY

    안이 술집답지 않게 아기자기하게 꾸며놨군요.
    팩으로 먹는 칵테일..아이디어 좋은데요?ㅋ

    • BlogIcon Evelina 2008.07.08 10:04 신고 EDIT/DEL

      공간비용이 적게 들어서 괜찮을 듯요. 설겆이할 필요도 없고...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7 17:37 ADDR EDIT/DEL REPLY

    테이크아웃 인가여? 왠지 비주얼은 달달한 설탕물 맛일꺼 같은데여? 알콜도 좀 섞인듯
    하구여 많이 마시면 좀 취할꺼 같기도 하고 ㅋㅋ 한번 마셔봐야 할텐데... ^^;;

  • 극장에 영화 보러 갈때 한 봉다리 사가야 겠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9 16:06 ADDR EDIT/DEL REPLY

    예전에 핫도그 집이었어요.. 흐흐
    그 옆에 더 슈가 없어지고 뭔가 먹을거리 집으로 바뀐 거 같더구만..
    맨날 지나다니지만 한번도 먹어 본 적이 없어요.
    그 맞은편에 포장마차에서 맥주도 파는 거 같던데..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9 16:11 ADDR EDIT/DEL REPLY

    ㅋㅋ 그러게요.자꾸만 홍대와 술이 연결되는 ㅋㅋㅋㅋ 준벅 꽤 좋아하는데 이거 되게 좋네요.들고다니면서 알콜 섭취하고.아주 좋아요.^^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9 16:12 ADDR EDIT/DEL REPLY

    아차아차...여기 위치 좀 자세히...^^;;;저는 술 마셔도 별로 얼굴에 표시가 안나는 사람이라.흐흐.이 무더운 여름날 들르면 딱 좋을...^^

    • BlogIcon Evelina 2008.07.10 20:07 신고 EDIT/DEL

      상수역에서 홍익대정문으로 걸어오는 길에 '요기' 국수라는 집이 있습니다. 그 가게 바로 옆이예요. 신호등은 한번 건너셔야 합니다. ㅎㅎㅎ

  • ㅋㅋ.. 저두 저 비닐 집에 걸려있어요 ㅋㅋ....
    같은곳을 다른시간에 지나간 사진을 이렇게 보니 넘 재미나네요

    • BlogIcon Evelina 2008.07.10 20:07 신고 EDIT/DEL

      그러게요. 전 집에 예쁘게 씻어놨더니 저희 언니가 쓰레긴줄 알고 버렸어요 흙흙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10 20:00 ADDR EDIT/DEL REPLY

    갠적으로는 홍대에서 밤 새줘야 할 때 필수로 들리는 곳이지요.. ㅎㅎ
    독특한 발상과 자유분방한 느낌에 더욱 끌리는 것 같아요.

  • 오.신기하네요......ㅋㅋ 아이디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