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t Cause vs. Basket Case :: 원티드 (Wanted) 2008

2008. 7. 7. 00:03

원티드 (Wanted) 2008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명 :  원티드  (2008)
감독 : 티무르 베크맘베토브
출연 : 안젤리나 졸리, 제임스 맥어보이, 모건 프리먼, 테렌스 스탬프
미국 | 액션 | 2008.06.26 | 청소년관람불가

졸리 언니의 숨막히는 도발적인 섹시함과 귀여운 맥어보이라는 두 배우와 화려한 트레일러를 보고나서 정말 보고 싶어 안달이 난 상태에서 개봉 다음날인 금요일 저녁 11시 30분에 시작하는 마지막 영화를 보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회사에서 야근을 더 해야하는 상황이었지만, 일단은 주말에도 나올 것이라 가볍게 11시 즈음 회사를 박차고 나왔습니다. 

영화가 한참 진행중이니 다른 긴말은 하지 않겠습니다. 완전 제 스타일에 소쿨인 영화였던 겝니다. 무겁지도 않고, 지겹지도 않고, 시덥지않은 철학을 가르치려하지도 않았습니다. 오히려 약간은 비논리적인 스토리 전개와 B급 영화같은 '쿠엔틴 타란티노'의 색이 물씬 풍겨있는데다, 아드레날린이라는 영화를 뒤죽박죽 섞어놓은 것 같지만, 특유의 켱쾌함과 유머가 곳곳에 담겨있어 정말 신나게 영화한판 때릴 수 있었다라고 말하고 싶네요.


아무튼 신나게 이 영화를 보고 나니, 딱 한마디 떠오르는 것들이 있습니다. 어쩌면 감독은 이 영화를 보러 온 청소년 이상 관람자에게 이런 말을 던지고 싶었던 거겠죠. 요즘 회사일도 지치고, 온갖 일에 지쳐있는 분들이라면 화끈하게 한방 날려줄 수 있는 영화같습니다. 영화가 끝나기전에 보시라고 권해드리고 싶네요. =)

"너네 언제까지나 그렇게 따분하게 살래! 응?
너희 그렇게 회사에서 좁은 의자에 쳐박혀 일하려니깐 좀 쑤셔 죽겠지?
그렇게 구질구질 눈치보지 말고 세상 밖으로 나와봐, 임마!"



+++
졸리언니가 없었다면 완전 B급 영화였을 거라는.. 졸리 언니의 포스는 언제나 최강인 것 같습니다. 참, 그리고 졸리언니가 저 정도로 말랐을 줄은 몰랐습니다. 왠지 슬퍼요 T_T



  • 액션씬은 볼만한데 영화가 너무 길더라구요;; 막판에 지루해져서 혼났심;;

    • BlogIcon Evelina 2008.07.07 09:42 신고 EDIT/DEL

      조금 길긴 길었죠? 그래도 새벽에 끝났지만 자진 않았으므로 패쓰~

  • 말랐는데도 뒷태가 너무 고우셨어요.. 아주 황홀했더랍니다....... 정말 so cool 요 말이 절로 나왔어요. 제게도 꺄오! 했더라지요 헤헤~

    • BlogIcon Evelina 2008.07.07 09:42 신고 EDIT/DEL

      정말 뒷태는 황홀..여자가봐도 예쁜데..;; 남자들은 오죽할까요~

  • 저도 조만간 보러 갑니다~ㅋㅋ

  • 안젤리나졸리의 각잡힌 광대뼈 V라인 캬... 멋지자네여 ㅋㅋ 주중에 꼭 봐야겠어여
    오늘은 아쉽지만 미녀들의수다로 만족 ㅋㅋ

    • BlogIcon Evelina 2008.07.07 23:32 신고 EDIT/DEL

      언니의 포스가 정말 남달랐어요. 그래도 너무 말랐다는...ㅠㅠ

  • 약간 어긋나는 부분이 있긴 했지만 정말 재밌었던 영화였습니다....마지막에 해피엔딩이었으면 좋았겠지만 이런 결말도 대 환영!

    • BlogIcon Evelina 2008.07.07 23:32 신고 EDIT/DEL

      약간 허무맹랑한 구석이나 넘 끼워맞춘 것 같다라는 부분도 꽤나 있었지만, 그런 장치들도 일부러라고 생각하니 더 재미있던걸요? ^^

  • 저도 재밌게 봤어요^^

    • BlogIcon Evelina 2008.07.07 23:33 신고 EDIT/DEL

      계속되는 야근에서 해방시켜주는 건 새로나온 영화들, 도서들, 그리고 늦은 밤의 맥주한잔 이던데요? ^^

  • 총질액션으로 볼 때는 베일씨의 카리스마 넘치는 이퀼리브리엄에 한 표 더~

  • 님하 언제 영화 보고 오셨어요?
    전 도통 시간이 나질 않아요 님하 ㅠ

    원티드 나 내리기 전에 보로갈수있을지 유유

  • 리나짱, 오랜만이에요!!! 흐흐
    전 원티드 그냥 그랬어요.
    앤지를 좋아하고 액션도 멋졌지만...
    끝이 그래서였을까요?

    • BlogIcon Evelina 2008.07.11 01:23 신고 EDIT/DEL

      ㅎㅎㅎ 아무생각없이 봤었더라면 좋았을걸요. 마지막에 교훈은 돈이 들어오면 당장냉큼 찾아둔다는거였어요. 좀 허무하죠? ㅋㅋ

  • 아.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졸리누님의 죽지 않은 포스는.. 정말 감동 그 자체였지요 :)
    오랜만에 별 생각없이 정말 마음껏 '즐겼'던 영화였지요.

    • BlogIcon Evelina 2008.07.11 01:24 신고 EDIT/DEL

      딱 '카르페디엠'의 정신이 있는. 순간을 즐기고 느끼는 그런 영화인 것 같아요. ㅎㅎ

  • 저희 학교 도덕 선생님은 액션과 안젤리나 졸리만 볼만하다고 하던 영화인데.. 이 글 보니까 재밌을 것 같기도합니다 하하

  • 저는 오늘 저녁에 드디어 보러갑니다!!
    월차라 띵까띵까 놀다가~~저녁에 퇴근하는 직장동료(?)분들과
    합류하지요!하하하하~

    • BlogIcon Evelina 2008.07.18 00:54 신고 EDIT/DEL

      ㅎㅎㅎ 전 놈놈놈 볼 차례인데요! 아무튼 원티드는 제 취향이었다는..

  • 트랙백 감사합니다.
    저도 트랙백 날리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