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나고야5

[나고야] Hongo-Tei 라멘가게 나고야에 다녀온 지도 벌써 넉달이 다 되어가는데, 이제서야 리뷰를 하나씩 쓰다니 정말 게을러진 게 맞는 것 같습니다. 묵혀있는 맛집 리뷰들을 끌어내서 열심히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러고보니 제작년 중국여행 리뷰도 다 못 썼다는 생각에 벌써 괴롭네요.) ++ Ramen, Hongo-Tei ++ 여행을 가게되면 늘 밥이 문제이지만, 나고야 여행의 경우에는 정말 '그냥 맛난 거'라고 이야기하면 데려다주는 올케언니가 있으니 얼마나 좋은 지 모르겠습니다. 오늘은 새롭게 문을 연 라멘가게라고 하는데 맛도 괜찮고 인기도 많다고 하더라구요. 조금은 돌아돌아 홍고테(이렇게 읽는 것이 맞나요?)에 도착했습니다. 점심시간이 조금 더 지난 시간이었지만, 사람들이 안팎으로 북적이고 있더라구요. 벌써 라멘의 후끈거림이라던지.. 2010. 2. 12.
[나고야] 일루미네이션 at 나바나노사토 이번 나고야 여행에서는 특별한 곳에 다녀왔습니다. 정말 꽃구경과 저녁의 일루미네이션 구경만으로도 많은 인파로 발 디딜 틈이 없었던 나바나노사토라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크리스마스 장식을 일본은 일찍하는 편이라서 11월이었지만 이미 크리스마스 분위기였거든요. 다소 비싼 입장료이긴하였지만 어르신들을 뫼시고 가는 자리라서 그런지 이렇게 산책하면서 구경하는 것도 재미있더라구요. 대략 표는 인당 2천엔 정도였던 것 같은데 천엔은 입장료인 것 같고, 천엔은 그 안에서 먹을 것을 사 먹을 수 있는 쿠폰 같은 것이었습니다. 다만 왠만한 가게들은 가격이 천엔이 넘고, 간이식 가판에서 판매하는 것들은 저렴하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일단은 그냥 가게들은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언제 먹을 수 있을지 모른다는 두려움도..) ★ .. 2009. 12. 24.
[나고야] 히쯔마부시 at 마루야 지난번 나고야 여행에서 카메라를 분실하는 바램에 올리지 못했었던 나고야의 명물, 히쯔마부시 사진을 못 올려서 안타까워하고 있었는데 이번에는 분점이 아닌 마루야 본점에 다녀왔습니다. 동그라미를 '마루'라고 읽어서 마루야라는 이름의 가게입니다. 나고야와 다른 곳에도 분점들이 있으니 한번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D ++ まるや 本店 ++ 가게의 이름이 이렇게 생겼으니, 일어를 잘 못하시더라도 동그라미만 잘 보고 쫓아가시면 됩니다. 지난번 다녀왔던 분점 보다는 꽤나 외진 곳에 있어서 자동차나 현지인이 없으면 꽤나 찾아가기 힘든 곳에 위치해있더라구요. 허허벌판을 조금 달리다보니 이 곳 본점이 나왔으니까요. 저희 일행 모두 '히쯔마부시'를 주문하여 그릇을 받았습니다. 가운데에 가장 큰 곳에 장어덮밥이 들어있습니다... 2009. 12. 6.
나고야 여행 후기 (기쁨뒤에 찾아온 슬픔) 저의 나고야 여행 후기의 부제, 기쁨 뒤에 찾아온 슬픔은 마지막 여행지로 간 곳에서 마지막 일요일에 놀러갔던 이탈리아 무라에서 디카를 잠깐 선반위에 올려놨다가 모르고 깜빡하고 나왔다가 약 5분인가 10분후에 찾으러 갔더니 이미 사라지고 난 뒤였습니다. 정말 지난 후쿠오카 여행기보다 재미있게 블로그 후기를 남기리라 생각했었는데, 초간단 리뷰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인포데스크에 신고를 해두었는데, 아마도 제꺼 빼곤 대부분 돌아왔던 것 같네요) "누군지 모르겠지만, 내 디카가 그렇게 탐이 났더냐!" Day 1 (木) 저녁 6시 30분 비행기를 탔더니 약 1시간 30분정도 걸려서 게이트를 통과하니 8시 30분 정도되었던 것 같습니다. 그러고 보니 약 8년전 나고야에 왔을 때에는 김포공항이나 지방 공항처럼 조금.. 2008. 5. 5.
저 잠시 떠납니다....... 말 그대로 매일매일 오던 블로그, 잠시 자리를 비울 것 같습니다. 다시 돌아올때까지 모두들 안녕~! +++ 갑작스레 찾아온 5월 1일부터 5일까지 뜻밖의 휴일이 생겼습니다. 1일은 근로자의 날, 그리고 2일은 금요일인데다 거의 모두 쉬는 분위기라 백업을 제외하곤 모두 휴가를 가지기로 했습니다. 그러고나니, 휴가철도 아닌데 4박 5일의 휴일을 보낼 수 있게 되었다는 사실을 불과 3일전에 깨달았습니다. 그리고 전 과감히 어제아침 일본 나고야행 비행기표를 끊어버렸습니다. 잠시 4박 5일간 나고야에 다녀올 예정입니다. 이번주 일을 모두 3일안에 해야한다는 압박감 때문인지, 일정은 하나도 짜지도 못했네요. 남은 시간 열심히 짜야죠! 모두 제가 없는 동안 즐겁게 휴일 보내시고, 즐거운 일 많으시길 바랍니다. 그럼 .. 2008. 5. 1.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