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끄적끄적

득템! 슈퍼마리오! (Special Thanks to 센님)

by Evelina 2008. 4. 20.
반응형
센님, 완전 생유!


오늘 홍대 어느뫼에서 ATM을 잠시 다녀오신 뒤, 화색이 도신 센님께서는 세상에 부러울 것, 무서울 것 하나없다고 하시면서 냉큼 슈퍼마리오 저금통(아래 사진 참고)을 선물해주셨습니다. 앗싸!

센님 완전 생유요! 그런데 밤에 늦게 들어가서 방에다 두었는데, 새벽에 조카가 일어나 가져가버렸네요. 그리고 자기 침대에다가 같이 전시를 해두고 이불을 덮어두었다는...-_-;; (왠지 조카가 새벽에 제 방으로 무단침입하여 득템을 노리는 기분이 듭니다...;; 뭔가 자꾸 없어지는..)

참고로. 슈퍼마리오 선물은 누구든지 상관없이 저희 조카에게 갑니다. ^^;; 이것도 조카를 위해 산 것이었는데, 어찌보니 조카와 제가 경쟁구도로 가버렸네요. ㅎㅎㅎ

슈퍼마리오 저금통

슈퍼마리오 저금통

슈퍼마리오 저금통 + 인형

슈퍼마리오 저금통 + 인형



요즘 슈퍼마리오에 빠져사신다는 그분의 근황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예전과는 다른 비호감 외모로 자꾸 변해가고 있습니다. 전 역시 신생아때가 제일 좋습니다.
+ 피아노, 체르니에 입문하였으며 요즘은 검도에 심취해있습니다.
+ 달리기는 여전히 10등 중 8등 정도로 들어옵니다. 꼴찌만 아니면 된다고 합니다. ;;
+ 얼마전 엘레베이터안에서 유치원생이 '동킹콩이 킹콩보다 커'라고 했더니, 그 꼬마아이가 내리자 이 아이는 '동킹콩이 킹콩보단 작은데..킹콩은 ****와 유사한 사이즈인데'라며 오덕스러운 발언을 서슴치 않았습니다. (ㅡ0ㅡ;;)
+ 사진찍는 걸 너무 싫어합니다. 특히 앞니 두개가 모두 빠진 뒤론 특히.
+ 패션에 무척이나 신경을 많이 써서 학교갈때에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요즘은 올블랙이 너무 좋다고 합니다.
+ 얼마전까지는 입에 싱랄라라는 거북이 노래를 달고 살았는데, 터틀맨의 죽음 이후에는 부르지 않고 있습니다.
+ 긴머리와 염색 하이라이트를 자랑스레 여기던 아이는 헤어와 더위사냥을 맞바꾸는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언니는 그냥 미장원에 데려가기 위해 더위사냥으로 유인하였으나, 미장원 언니가 '조금만 잘라주세요(=즉, 살짝 다음어주세요)'를 잘못 알아들어 '집으로'에 나왔던 장면을 연출하고 말았습니다. 정말 스포츠 머리를 해왔더군요. 그후로 미장원엔 가지 않겠다며 3일을 목놓아 울었습니다. ;;;
+ 최근 슈퍼마리오 득템과 닌텐도 게임 업그레이드로 그 아이 말로 다시 '닌텐도로 하나된 가족'이 되었습니다. 게다 늘 득템과 업그레이드를 해주는 이모는 '친모(親母) 다음 2순위'로 순위 변경되었습니다.

나중에 그 옆에 있던 루이지도 득템하러 한번 더 나서야할 모양입니다. ^_^


반응형

댓글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