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t Cause vs. Basket Case :: 간지조카의 얼굴 공개!!!

2007. 6. 30. 01:01

간지조카의 얼굴 공개!!!


옛날부터 조카들을 그냥 '우리 애기'라고 불렀기 때문에, 대학때는 괜찮았지만 사회에 나와서는 종종 '기혼' 이라던지, '숨겨놓은 자식'이 있냐는 의심도 많이 받았었다. 뭐, 정말 월급의 20% 정도는 조카들을 위해 지출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기 때문에.

2000년도 태어난 우리 간지조카는 벌써 올해 8살이 되어 학교에 들어가 버렸다. 갑자기 조금 있으면 부쩍 부쩍 자라서 나보다 더 덩치도 커질거라고 생각하니 괜히 소름이 돋는 것 같다고나 할까. 아무튼 우리 간지 조카의 얼굴 공개~

012345

녀석의 특징.
요즘: 닌텐도 게임보이에 빠져있음. (정확히 4살 생일에 생일선물해준 것. 4살짜리에게 게임기를 선물해준 나도 참 -_-;; 무슨 생각이었는지는 모르겠음.)

여자친구: 3년째 교재중. 하지만 결혼 생각은 없다고 함. 중딩정도 되면 다시 생각해 보겠다고 함. 가능한 여러 여자친구를 만나보고 싶다고 함. (재쉅다.)

잘하는 과목: 미술 (가끔 그림그리고 만드는 거 보면 깜짝 놀라곤 한다는....), 글짓기
못하는 과목: 영어, 수학 (우리나라에서 강조하는 과목들에 취약. 내가 영어하면 무시함. -_-;;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펌이미지] 트랜스박스  (4) 2007.07.02
~たどころ  (4) 2007.07.02
기억하자.. 나도 당신도.  (7) 2007.06.30
간지조카의 얼굴 공개!!!  (5) 2007.06.30
1928년 사랑의 개념 BY Francis Ponge  (4) 2007.06.29
알아주길 바래...  (2) 2007.06.29
Made To Stick와 SUCCESs 체크리스트  (0) 2007.06.26
전신주  (2) 2007.06.24